Brazil prices shares in Eletrobras privatization



* * Offering priced at 42.00 reais per share

* * Strong demand, discount of 1.17% from Thurs closing

* * Move seen as crucial for the Bolsonaro administration

By Rodrigo Viga Gaier and Gabriel Araujo

RIO DE JANEIRO/SAO PAULO, June 10 (Reuters) - Brazil's government on Thursday night moved forward with its bid to privatize Eletrobras ELET6.SA , Latin America's largest utility, as it priced a share offering through which its stake in the company is set to be diluted.

Centrais Eletricas Brasileiras SA, as the utility is formally known, confirmed in the early hours of Friday that the offering was priced at 42.00 reais per share, with a total 29.29 billion reais ($5.97 billion) being raised.

The total includes a primary offering of new shares issued by the company and a secondary offering of shares held by the state development bank.

Reuters had reported the pricing of the world's second-largest share offering this year late on Thursday, citing two sources with knowledge of the matter.

If a greenshoe option aimed at price stabilization is also considered, increasing the offering by 15%, the total amount goes up to 33.68 billion reais ($6.87 billion).

Privatizing the utility was seen as crucial for President Jair Bolsonaro, who has so far delivered few of the state asset sales he pledged before taking office in 2019.

Bolsonaro, a self-proclaimed free-market advocate, is set to face former President Luiz Inacio Lula da Silva - an avowed opponent of privatizations - in the first round of the presidential election on Oct. 2.

The 42-real pricing represents a 1.17% discount to the closing price of shares in Eletrobras on Thursday.

Demand was strong, above $14 billion, with investors including pension funds, state investors, long-only portfolios, hedge funds and retail investors, according to a third source with knowledge of the matter.

The demand allowed the sale of the additional allotment. This was be Brazil's largest share offering in 12 years, since Petrobras's PETR4.SA capital raise in 2010.

The government's stake in the utility is set to drop from 72% to around 45%.

Ahead of the offering, investors including Singapore's state investor GIC, Canada Pension Plan Investment Board (CPPIB) and Brazilian asset manager 3G Radar were expected to be among Eletrobras' largest shareholders.

Unlike some other big state asset sales, no single investor, foreign or domestic, was be able to take control of the company through the process, which set a voting right ceiling of 10% on individual stakes. Eletrobras is yet to confirm its new shareholder structure. ($1 = 4.9043 reais)
Reporting by Rodrigo Viga Gaier in Rio de Janeiro and Gabriel Araujo in Sao Paulo; additional reporting and writing by Peter Frontini and Tatiana Bautzer in Sao Paulo; Editing by Cynthia Osterman

면책조항: XM Group 회사는 체결 전용 서비스와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대한 접근을 제공하여, 개인이 웹사이트에서 또는 웹사이트를 통해 이용 가능한 콘텐츠를 보거나 사용할 수 있도록 허용합니다. 이에 대해 변경하거나 확장할 의도는 없습니다. 이러한 접근 및 사용에는 다음 사항이 항상 적용됩니다: (i) 이용 약관, (ii) 위험 경고, (iii) 완전 면책조항. 따라서, 이러한 콘텐츠는 일반적인 정보에 불과합니다. 특히, 온라인 거래 플랫폼의 콘텐츠는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에 대한 권유나 제안이 아닙니다.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는 자본에 상당한 위험을 수반합니다.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공개된 모든 자료는 교육/정보 목적으로만 제공되며, 금융, 투자세 또는 거래 조언 및 권고, 거래 가격 기록, 금융 상품 또는 원치 않는 금융 프로모션의 거래 제안 또는 권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포함해서도 안됩니다.

이 웹사이트에 포함된 모든 의견, 뉴스, 리서치, 분석, 가격, 기타 정보 또는 제3자 사이트에 대한 링크와 같이 XM이 준비하는 콘텐츠 뿐만 아니라, 제3자 콘텐츠는 일반 시장 논평으로서 "현재" 기준으로 제공되며, 투자 조언으로 여겨지지 않습니다. 모든 콘텐츠가 투자 리서치로 해석되는 경우, 투자 리서치의 독립성을 촉진하기 위해 고안된 법적 요건에 따라 콘텐츠가 의도되지 않았으며, 준비되지 않았다는 점을 인지하고 동의해야 합니다. 따라서, 관련 법률 및 규정에 따른 마케팅 커뮤니케이션이라고 간주됩니다. 여기에서 접근할 수 있는 앞서 언급한 정보에 대한 비독립 투자 리서치 및 위험 경고 알림을 읽고, 이해하시기 바랍니다.

우리는 웹사이트에서 최고의 경험을 전해드리기 위해 쿠키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자세히 읽거나 쿠키 설정을 변경하세요.

리스크 경고: 고객님의 자본이 위험에 노출 될 수 있습니다. 레버리지 상품은 모든 분들에게 적합하지 않을수 있습니다. 당사의 리스크 공시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