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M은(는) 미국 국적의 시민에게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Columbia Law appoints new dean with campus free speech experience



<html xmlns="http://www.w3.org/1999/xhtml"><head><title>Columbia Law appoints new dean with campus free speech experience</title></head><body>

By Karen Sloan

June 17 (Reuters) -Columbia University on Monday named University of Chicago law professor Daniel Abebe as the next dean of its law school.

Abebe, who in addition to his law school teaching post has been vice provost for academic affairs and governance at the University of Chicago for the past six years, will replace Gillian Lester as dean of Columbia Law School on August 1, Columbia President Minouche Shafik said in an announcement. Columbia Law is currently ranked No. 8 by U.S. News & World Report.

Abebe joined the No. 3-ranked University of Chicago Law School in 2008 and focuses his scholarship on the constitutional law of U.S. foreign affairs and public international law. Among his duties as vice provost was clarifying the University of Chicago's free speech policies, Shafik said.

Abebe said he is "humbled" by the opportunity to serve as dean at Columbia, adding that the school has "distinctive qualities," in a statement provided by a law school spokesperson.

Lester’s decade-long tenure as Columbia Law dean is ending amid a period of campus conflict over the war in Gaza. She announced her plan to step down in November, before protests on the Manhattan campus made national headlines, and is staying on the law school faculty.

In May, 13 conservative federal judges that they would not hire students from the Ivy League university in response to its handling of pro-Palestinian protests, calling the Manhattan campus an "incubator of bigotry" in a letter to Lester and Shafik.

Lester defended Columbia law students, saying they are "consistently sought out” by legal employers.


Read more:

Conservative US judges boycott Columbia grads over campus Gaza protests

Columbia Law voices confidence in grads in face of conservative judges' boycott


</body></html>

면책조항: XM Group 회사는 체결 전용 서비스와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대한 접근을 제공하여, 개인이 웹사이트에서 또는 웹사이트를 통해 이용 가능한 콘텐츠를 보거나 사용할 수 있도록 허용합니다. 이에 대해 변경하거나 확장할 의도는 없습니다. 이러한 접근 및 사용에는 다음 사항이 항상 적용됩니다: (i) 이용 약관, (ii) 위험 경고, (iii) 완전 면책조항. 따라서, 이러한 콘텐츠는 일반적인 정보에 불과합니다. 특히, 온라인 거래 플랫폼의 콘텐츠는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에 대한 권유나 제안이 아닙니다.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는 자본에 상당한 위험을 수반합니다.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공개된 모든 자료는 교육/정보 목적으로만 제공되며, 금융, 투자세 또는 거래 조언 및 권고, 거래 가격 기록, 금융 상품 또는 원치 않는 금융 프로모션의 거래 제안 또는 권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포함해서도 안됩니다.

이 웹사이트에 포함된 모든 의견, 뉴스, 리서치, 분석, 가격, 기타 정보 또는 제3자 사이트에 대한 링크와 같이 XM이 준비하는 콘텐츠 뿐만 아니라, 제3자 콘텐츠는 일반 시장 논평으로서 "현재" 기준으로 제공되며, 투자 조언으로 여겨지지 않습니다. 모든 콘텐츠가 투자 리서치로 해석되는 경우, 투자 리서치의 독립성을 촉진하기 위해 고안된 법적 요건에 따라 콘텐츠가 의도되지 않았으며, 준비되지 않았다는 점을 인지하고 동의해야 합니다. 따라서, 관련 법률 및 규정에 따른 마케팅 커뮤니케이션이라고 간주됩니다. 여기에서 접근할 수 있는 앞서 언급한 정보에 대한 비독립 투자 리서치 및 위험 경고 알림을 읽고, 이해하시기 바랍니다.

리스크 경고: 고객님의 자본이 위험에 노출 될 수 있습니다. 레버리지 상품은 모든 분들에게 적합하지 않을수 있습니다. 당사의 리스크 공시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