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odity stocks lead FTSE 100 higher; ex-dividend trade caps gains



* Investors focus on hawkish central banks

* AO World gains on upbeat outlook

* Plus500 pulls FTSE 250 index higher

* FTSE 100 up 0.4%, FTSE 250 adds 0.6% (Updates to close)

By Sruthi Shankar and Devik Jain

Aug 18 (Reuters) - The UK's FTSE 100 index rose on Thursday boosted by commodity shares, although gains were limited by a number of stocks trading ex-dividend and fears that rapid policy tightening by the Bank of England to tame inflation will trigger a recession.

The FTSE 100 .FTSE ended 0.4% higher, with Chilean miner Antofagasta ANTO.L rising 2.6% to top the index as copper prices gained on hopes for solid demand in China.

Oil majors BP BP.L and Shell SHEL.L added 2.6% and 1.6%, respectively, tracking crude prices higher on robust U.S. crude stocks data.

The FTSE 250 midcap index .FTMC closed 0.6% higher, lifted by a 5.8% rise in shares of Plus500 Plc PLUSP.L , a day after the online trading platform posted a higher half-year profit.

The index had logged its worst one-day performance since June 30 in the previous session after data showed Britain's annual consumer price inflation jumped to a higher-than-expected 10.1% in July, fuelling bets of another big rate hike by the BoE next month.

"The Bank of England (BoE) remains painted into a corner, forced to become increasingly hawkish because of high inflation and a tight labour market, even as the economy rapidly slows," BCA analyst wrote in a note.

"A recession is now unavoidable given the magnitude of the inflation shock, which is leading to a toxic mix of tightening monetary policy and contracting real incomes."

Rising worries about a cost-of-living crisis have rattled markets this year, with the domestically-focused FTSE 250 index down 14.2% compared with a 2.1% rise in FTSE 100 which is more skewed towards global firms and defensive companies.

Meanwhile, Liz Truss, the front-runner to become Britain's next prime minister, wants to examine the roles of the country's three financial regulators as part of a review, a source close to her leadership campaign said on Thursday.

Among other stocks, AO World AO.L jumped 5% after the online electricals retailer reported full-year underlying earnings that topped analysts' estimates.

A handful of shares trading ex-dividend weighed on the blue-chip index, with miner Anglo American AAL.L , lender HSBC HSBA.L and insurer Legal & General LGEN.L falling between 0.8% and 4.1%.
Reporting by Sruthi Shankar, Johann M Cherian and Devik Jain in Bengaluru; editing by Uttaresh.V and Sriraj Kalluvila, Kirsten Donovan

면책조항: XM Group 회사는 체결 전용 서비스와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대한 접근을 제공하여, 개인이 웹사이트에서 또는 웹사이트를 통해 이용 가능한 콘텐츠를 보거나 사용할 수 있도록 허용합니다. 이에 대해 변경하거나 확장할 의도는 없습니다. 이러한 접근 및 사용에는 다음 사항이 항상 적용됩니다: (i) 이용 약관, (ii) 위험 경고, (iii) 완전 면책조항. 따라서, 이러한 콘텐츠는 일반적인 정보에 불과합니다. 특히, 온라인 거래 플랫폼의 콘텐츠는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에 대한 권유나 제안이 아닙니다.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는 자본에 상당한 위험을 수반합니다.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공개된 모든 자료는 교육/정보 목적으로만 제공되며, 금융, 투자세 또는 거래 조언 및 권고, 거래 가격 기록, 금융 상품 또는 원치 않는 금융 프로모션의 거래 제안 또는 권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포함해서도 안됩니다.

이 웹사이트에 포함된 모든 의견, 뉴스, 리서치, 분석, 가격, 기타 정보 또는 제3자 사이트에 대한 링크와 같이 XM이 준비하는 콘텐츠 뿐만 아니라, 제3자 콘텐츠는 일반 시장 논평으로서 "현재" 기준으로 제공되며, 투자 조언으로 여겨지지 않습니다. 모든 콘텐츠가 투자 리서치로 해석되는 경우, 투자 리서치의 독립성을 촉진하기 위해 고안된 법적 요건에 따라 콘텐츠가 의도되지 않았으며, 준비되지 않았다는 점을 인지하고 동의해야 합니다. 따라서, 관련 법률 및 규정에 따른 마케팅 커뮤니케이션이라고 간주됩니다. 여기에서 접근할 수 있는 앞서 언급한 정보에 대한 비독립 투자 리서치 및 위험 경고 알림을 읽고, 이해하시기 바랍니다.

우리는 웹사이트에서 최고의 경험을 전해드리기 위해 쿠키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자세히 읽거나 쿠키 설정을 변경하세요.

리스크 경고: 고객님의 자본이 위험에 노출 될 수 있습니다. 레버리지 상품은 모든 분들에게 적합하지 않을수 있습니다. 당사의 리스크 공시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