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uropean shares suffer worst quarter since pandemic hit of early 2020



* STOXX 600 down almost 11% this quarter

* All eyes on euro zone inflation data on Friday

* Uniper hits bottom of STOXX after outlook withdrawal (Updates to close)

By Devik Jain

June 30 (Reuters) - European shares on Thursday marked their worst quarter since the pandemic-led selling of early 2020, as investors became increasingly wary of a global recession given hawkish central bank actions to try to tame inflation.

All the major sectors were in the red. Banks weighed the most, with a gauge of euro zone lenders .SX7E sliding 3.3% to March lows after the ECB's top supervisor asked lenders to calculate recession risks.

The continent-wide STOXX 600 index .STOXX dropped 1.5%, chalking up quarterly losses of 10.7%. Miners .SXPP were among the biggest drags in the quarter, down more than 20%.

With euro zone inflation at record highs, data on Thursday showed France's inflation in June climbed further from the previous month to a record 6.5%, and weighed on the local stock index .FCHI which slid 1.8%.

"What we're seeing at the moment is more evidence that inflation is serious, entrenched and investors are having to now reappraise the valuations they are putting on equities," said Azad Zangana­, senior European economist and strategist at Schroders.

"The attitude in Europe was that a lot of the inflation is external. That's changing now and over the next few months, the European Central Bank will have to step up its efforts to curb inflation."

UBS trimmed its 2022 economic growth forecast for the euro zone and said the region is heading towards "stagflation" as efforts to stamp out inflation will bring growth to a near halt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All eyes are on the first estimate of June inflation for the euro zone due on Friday, which the ECB should scrutinise ahead of its July 21 policy meeting when it has said it will hike rates for the first time since 2011.

The STOXX 600 has shed more than 16% this year so far, as worries from soaring inflation to China's slowing economy and Russia's invasion of Ukraine curb risk appetite.

Among single stocks, Uniper SE UN01.DE tumbled 14.4% after the German utility withdrew its outlook for the 2022 financial year due to gas supply restrictions from Gazprom GZAVI.MM .

Shares of its Finnish parent Fortum FORTUM.HE dropped 6.1%.

Electrode maker Industrie De Nora DNR.MI slipped 4.4% on its debut on Italy's main market.

BioNTech 22UAy.DE rose 5.6% after the German drugmaker along with Pfizer PFE.N signed a $3.2 billion deal with the U.S. government for the delivery of 105 million doses of their COVID-19 vaccine.
Reporting by Devik Jain in Bengaluru; Editing by Subhranshu Sahu, Sherry Jacob-Phillips and Barbara Lewis

면책조항: XM Group 회사는 체결 전용 서비스와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대한 접근을 제공하여, 개인이 웹사이트에서 또는 웹사이트를 통해 이용 가능한 콘텐츠를 보거나 사용할 수 있도록 허용합니다. 이에 대해 변경하거나 확장할 의도는 없습니다. 이러한 접근 및 사용에는 다음 사항이 항상 적용됩니다: (i) 이용 약관, (ii) 위험 경고, (iii) 완전 면책조항. 따라서, 이러한 콘텐츠는 일반적인 정보에 불과합니다. 특히, 온라인 거래 플랫폼의 콘텐츠는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에 대한 권유나 제안이 아닙니다.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는 자본에 상당한 위험을 수반합니다.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공개된 모든 자료는 교육/정보 목적으로만 제공되며, 금융, 투자세 또는 거래 조언 및 권고, 거래 가격 기록, 금융 상품 또는 원치 않는 금융 프로모션의 거래 제안 또는 권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포함해서도 안됩니다.

이 웹사이트에 포함된 모든 의견, 뉴스, 리서치, 분석, 가격, 기타 정보 또는 제3자 사이트에 대한 링크와 같이 XM이 준비하는 콘텐츠 뿐만 아니라, 제3자 콘텐츠는 일반 시장 논평으로서 "현재" 기준으로 제공되며, 투자 조언으로 여겨지지 않습니다. 모든 콘텐츠가 투자 리서치로 해석되는 경우, 투자 리서치의 독립성을 촉진하기 위해 고안된 법적 요건에 따라 콘텐츠가 의도되지 않았으며, 준비되지 않았다는 점을 인지하고 동의해야 합니다. 따라서, 관련 법률 및 규정에 따른 마케팅 커뮤니케이션이라고 간주됩니다. 여기에서 접근할 수 있는 앞서 언급한 정보에 대한 비독립 투자 리서치 및 위험 경고 알림을 읽고, 이해하시기 바랍니다.

우리는 웹사이트에서 최고의 경험을 전해드리기 위해 쿠키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자세히 읽거나 쿠키 설정을 변경하세요.

리스크 경고: 고객님의 자본이 위험에 노출 될 수 있습니다. 레버리지 상품은 모든 분들에게 적합하지 않을수 있습니다. 당사의 리스크 공시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