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ran makes first import order using cryptocurrency - report



DUBAI, Aug 9 (Reuters) - Iran made its first official import order using cryptocurrency this week, the semi-official Tasnim agency reported on Tuesday, a move that could enable the Islamic Republic to circumvent U.S. sanctions that have crippled the economy.

The order, worth $10 million, was a first step towards allowing the country to trade through digital assets that bypass the dollar-dominated global financial system and to trade with other countries similarly limited by U.S. sanctions, such as Russia. The agency didn't specify which cryptocurrency was used in the transaction.

"By the end of September, the use of cryptocurrencies and smart contracts will be widely used in foreign trade with target countries," an official from the Ministry of Industry, Mine and Trade said on Twitter.

The United States imposes an almost total economic embargo on Iran, including a ban on all imports including those from the country's oil, banking and shipping sectors.

Tehran is one of the largest economies yet to embrace cryptocurrency technology, born in 2008 as a payments tool aimed at eroding governmental control over finance and economies.

Last year, a study found that 4.5% of all bitcoin mining was taking place in Iran, partly as a result of the country's cheap electricity. The mining of cryptocurrency could help Iran earn hundreds of millions of dollars that can be used to buy imports and lessen the impact of sanctions.

Cryptocurrencies such as bitcoin are highly volatile, making them impractical for large-scale payments.

The European Union on Monday said it put forward a "final" text to revive the 2015 Iran nuclear deal as four days of indirect talks between U.S. and Iranian officials wrapped up in Vienna.

Under the 2015 agreement, Iran curbed its nuclear program in return for relief from U.S., EU and U.N. sanctions. But former U.S. President Donald Trump reneged on the nuclear deal in 2018 and restored harsh U.S. sanctions, prompting Tehran to start violating the agreement's nuclear limits about a year later.

Central African Republic (CAR), one of the world's poorest countries, has also embraced crypto. It became the first African state to make bitcoin legal tender in April, and last month launched its own digital coin.

El Salvador last year also adopted bitcoin as legal tender, though the project has been beset by public scepticism amid tumbling crypto prices.
Reporting by Dubai Newsroom; additional reporting by Tom Wilson in London Editing by Michael Georgy and Bernadette Baum

면책조항: XM Group 회사는 체결 전용 서비스와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대한 접근을 제공하여, 개인이 웹사이트에서 또는 웹사이트를 통해 이용 가능한 콘텐츠를 보거나 사용할 수 있도록 허용합니다. 이에 대해 변경하거나 확장할 의도는 없습니다. 이러한 접근 및 사용에는 다음 사항이 항상 적용됩니다: (i) 이용 약관, (ii) 위험 경고, (iii) 완전 면책조항. 따라서, 이러한 콘텐츠는 일반적인 정보에 불과합니다. 특히, 온라인 거래 플랫폼의 콘텐츠는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에 대한 권유나 제안이 아닙니다.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는 자본에 상당한 위험을 수반합니다.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공개된 모든 자료는 교육/정보 목적으로만 제공되며, 금융, 투자세 또는 거래 조언 및 권고, 거래 가격 기록, 금융 상품 또는 원치 않는 금융 프로모션의 거래 제안 또는 권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포함해서도 안됩니다.

이 웹사이트에 포함된 모든 의견, 뉴스, 리서치, 분석, 가격, 기타 정보 또는 제3자 사이트에 대한 링크와 같이 XM이 준비하는 콘텐츠 뿐만 아니라, 제3자 콘텐츠는 일반 시장 논평으로서 "현재" 기준으로 제공되며, 투자 조언으로 여겨지지 않습니다. 모든 콘텐츠가 투자 리서치로 해석되는 경우, 투자 리서치의 독립성을 촉진하기 위해 고안된 법적 요건에 따라 콘텐츠가 의도되지 않았으며, 준비되지 않았다는 점을 인지하고 동의해야 합니다. 따라서, 관련 법률 및 규정에 따른 마케팅 커뮤니케이션이라고 간주됩니다. 여기에서 접근할 수 있는 앞서 언급한 정보에 대한 비독립 투자 리서치 및 위험 경고 알림을 읽고, 이해하시기 바랍니다.

우리는 웹사이트에서 최고의 경험을 전해드리기 위해 쿠키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자세히 읽거나 쿠키 설정을 변경하세요.

리스크 경고: 고객님의 자본이 위험에 노출 될 수 있습니다. 레버리지 상품은 모든 분들에게 적합하지 않을수 있습니다. 당사의 리스크 공시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