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ilippine c.bank governor voices caution over plans to create $4.9 bln sovereign fund



MANILA, Dec 2 (Reuters) - The Philippines' central bank governor on Friday voiced caution over a legislative proposal to create a sovereign wealth fund overseen by President Ferdinand Marcos Jr, saying transparency over its governance would be key.

Felipe Medalla, in an interview with Bloomberg TV, said a key concern for him would be how the fund would be managed and by whom, and to what extent it would affect the independence of the central bank, Bangko Sentral ng Pilipinas (BSP).

Medalla cited Malaysia's experience with the scandal-tainted state fund 1Malaysia Development Berhad (1MDB) as the "biggest risk" in creating such a fund.

1MDB raised billions of dollars in bonds, ostensibly for investment projects and joint ventures, between 2009 and 2013. Malaysian authorities, however, believe more than $4.5 billion were allegedly misappropriated from the fund by high-level officials and their associates in an elaborate globe-spanning criminal scheme.

"Key to me is the governance issue," Medalla said.

The legislation, whose principal authors include Marcos' cousin, the current house speaker, and his eldest son, also a member of the lower house representing his home province, names the Philippine president as chairman of the board that will oversee the fund.

The fund would serve as another source of liquidity for development projects. It would be created using 275 billion pesos ($4.91 billion) in seed money from five agencies, including state-run pension funds. Subsequent contributions would come from other government institutions, including the BSP.

"If they say we will take the central bank's dollars...we will have less ammunition the next time there is international volatility," Medalla said.

The bill proposes that the fund may invest in various types of instruments including, cash, foreign currencies, metals, tradeable commodities, bonds, Islamic investments and listed or unlisted equities.

A lower house committee has approved the bill, and its backers are targeting to complete its third and final reading before a Christmas break on Dec. 17. The senate has yet to file a counterpart measure, which is required to pass the legislation, along with the president's approval.

Investment analyst Aaron Say told ANC news channel the bill should be "close to airtight in transparency". ($1 = 56.01 Philippine pesos)
Reporting by Neil Jerome Morales and Karen Lema; Editing by Kanupriya Kapoor

면책조항: XM Group 회사는 체결 전용 서비스와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대한 접근을 제공하여, 개인이 웹사이트에서 또는 웹사이트를 통해 이용 가능한 콘텐츠를 보거나 사용할 수 있도록 허용합니다. 이에 대해 변경하거나 확장할 의도는 없습니다. 이러한 접근 및 사용에는 다음 사항이 항상 적용됩니다: (i) 이용 약관, (ii) 위험 경고, (iii) 완전 면책조항. 따라서, 이러한 콘텐츠는 일반적인 정보에 불과합니다. 특히, 온라인 거래 플랫폼의 콘텐츠는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에 대한 권유나 제안이 아닙니다.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는 자본에 상당한 위험을 수반합니다.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공개된 모든 자료는 교육/정보 목적으로만 제공되며, 금융, 투자세 또는 거래 조언 및 권고, 거래 가격 기록, 금융 상품 또는 원치 않는 금융 프로모션의 거래 제안 또는 권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포함해서도 안됩니다.

이 웹사이트에 포함된 모든 의견, 뉴스, 리서치, 분석, 가격, 기타 정보 또는 제3자 사이트에 대한 링크와 같이 XM이 준비하는 콘텐츠 뿐만 아니라, 제3자 콘텐츠는 일반 시장 논평으로서 "현재" 기준으로 제공되며, 투자 조언으로 여겨지지 않습니다. 모든 콘텐츠가 투자 리서치로 해석되는 경우, 투자 리서치의 독립성을 촉진하기 위해 고안된 법적 요건에 따라 콘텐츠가 의도되지 않았으며, 준비되지 않았다는 점을 인지하고 동의해야 합니다. 따라서, 관련 법률 및 규정에 따른 마케팅 커뮤니케이션이라고 간주됩니다. 여기에서 접근할 수 있는 앞서 언급한 정보에 대한 비독립 투자 리서치 및 위험 경고 알림을 읽고, 이해하시기 바랍니다.

우리는 웹사이트에서 최고의 경험을 전해드리기 위해 쿠키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자세히 읽거나 쿠키 설정을 변경하세요.

리스크 경고: 고객님의 자본이 위험에 노출 될 수 있습니다. 레버리지 상품은 모든 분들에게 적합하지 않을수 있습니다. 당사의 리스크 공시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