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K lenders no longer too big to fail, says BoE



By Iain Withers and Sinchita Mitra

LONDON, June 10 (Reuters) - The Bank of England said on Friday it was satisfied lenders had taken steps to ensure they were no longer "too big to fail" in any future crisis, though it found shortcomings at three major banks.

The BoE is aiming to stop banks from requiring taxpayers to bail them out, as happened in the 2007-09 global financial crisis.

The central bank said it was satisfied overall that banks could be wound down safely while keeping vital services open, with shareholders and investors in line to bear the costs rather than taxpayers.

In its first public assessment of how failing lenders could be dismantled in a crisis, the BoE said it had also identified "areas of further enhancement" for six firms.

The three banks found to have shortcomings were Lloyds LLOY.L , Standard Chartered STAN.L and HSBC HSBA.L .

All three were found not to have produced sufficient analysis of their liquidity needs in the event of a wind down.

HSBC and Standard Chartered were also found not to have produced up-to-scratch restructuring plans for the globe-spanning banks.

The central bank said the shortcomings identified would unnecessarily complicate its ability to undertake a resolution, but said it could still do so safely.

All three banks said in separate statements on Friday they were making enhancements to address the issues identified and were improving their so-called resolution plans.

"Safely resolving a large bank will always be a complex challenge so it's important that both we and the major banks continue to prioritise work on this issue," said Dave Ramsden, deputy governor for markets and banking at the Bank of England.

The other lenders included in the review were Barclays, NatWest, Nationwide, Santander UK and Virgin Money UK.

The Bank of England said it would repeat its assessment in 2024 and review progress made by the lenders every two years after that.

The BoE has powers to force lenders to make structural changes if it feels there are barriers to fast and orderly closure.

Publication of the review was delayed a year to free up lenders to deal with the COVID-19 pandemic.

In 2018, the U.S. Federal Reserve said the U.S. arm of Barclays Link had shortcomings in its resolution plan, but not deficiencies that required a bigger capital buffer.
Reporting by Iain Withers and Sinchita Mitra Writing by William Schomberg and Huw Jones; editing by William James and Elaine Hardcastle

면책조항: XM Group 회사는 체결 전용 서비스와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대한 접근을 제공하여, 개인이 웹사이트에서 또는 웹사이트를 통해 이용 가능한 콘텐츠를 보거나 사용할 수 있도록 허용합니다. 이에 대해 변경하거나 확장할 의도는 없습니다. 이러한 접근 및 사용에는 다음 사항이 항상 적용됩니다: (i) 이용 약관, (ii) 위험 경고, (iii) 완전 면책조항. 따라서, 이러한 콘텐츠는 일반적인 정보에 불과합니다. 특히, 온라인 거래 플랫폼의 콘텐츠는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에 대한 권유나 제안이 아닙니다.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는 자본에 상당한 위험을 수반합니다.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공개된 모든 자료는 교육/정보 목적으로만 제공되며, 금융, 투자세 또는 거래 조언 및 권고, 거래 가격 기록, 금융 상품 또는 원치 않는 금융 프로모션의 거래 제안 또는 권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포함해서도 안됩니다.

이 웹사이트에 포함된 모든 의견, 뉴스, 리서치, 분석, 가격, 기타 정보 또는 제3자 사이트에 대한 링크와 같이 XM이 준비하는 콘텐츠 뿐만 아니라, 제3자 콘텐츠는 일반 시장 논평으로서 "현재" 기준으로 제공되며, 투자 조언으로 여겨지지 않습니다. 모든 콘텐츠가 투자 리서치로 해석되는 경우, 투자 리서치의 독립성을 촉진하기 위해 고안된 법적 요건에 따라 콘텐츠가 의도되지 않았으며, 준비되지 않았다는 점을 인지하고 동의해야 합니다. 따라서, 관련 법률 및 규정에 따른 마케팅 커뮤니케이션이라고 간주됩니다. 여기에서 접근할 수 있는 앞서 언급한 정보에 대한 비독립 투자 리서치 및 위험 경고 알림을 읽고, 이해하시기 바랍니다.

우리는 웹사이트에서 최고의 경험을 전해드리기 위해 쿠키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자세히 읽거나 쿠키 설정을 변경하세요.

리스크 경고: 고객님의 자본이 위험에 노출 될 수 있습니다. 레버리지 상품은 모든 분들에게 적합하지 않을수 있습니다. 당사의 리스크 공시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