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luations of Asian stocks hit lowest since March 2020



July 7(Reuters) - Valuations of Asian equities dropped for a third straight month in June and hit their lowest since the start of the pandemic, as regional equity markets plunged on concerns over a global recession and aggressive rate hikes by major central banks.

The MSCI Asia-Pacific index's .MIAP00000PUS forward 12-month price-to-earnings ratio (P/E) stood at 12.1 at the end of last month, which was the region's cheapest valuation since March 2020, Refinitiv data showed.

"Concerns about earnings downgrades and rising cost of capital have driven down valuations, though earnings estimates, we feel, are close to bottoming out," said Manishi Raychaudhuri, Asia-Pacific equity strategist at BNP Paribas.

Analysts downgraded the MSCI Asia-Pacific Index's forward 12-month earnings estimates by 2.97% in June, compared with a 0.85% upgrade in May.

The P/E ratios of South Korean, Hong Kong and Taiwan equities were at 8.48, 9.94 and 10.02, respectively, the lowest in the region.

Meanwhile, Chinese shares' P/E ratio surged to 10.08 from 9.38 a month ago, as COVID-19 restrictions eased.

"Unlike the rest of the global economy that we expect to slow down in 2023, China's economy/corporate earnings will likely see a recovery aided by greater support in the form of fiscal/monetary policies," said Nomura in a report this week.

The Shanghai Composite Index .SSEC gained 6.66% last month, despite the MSCI Asia-Pacific index and the MSCI World index's .MIWD00000PUS steep losses of 6.78% and 8.44%, respectively.

The P/E ratios for Indian, Thai and Malaysian equities stood at 18.02, 14.54 and 13.71, respectively.

"The fact that Asian earnings estimates have already been downgraded, and therefore are likely to remain relatively stable relative to their DM counterparts, convinces us that the "cheap looking" valuations are actually cheap," BNP Paribas' Raychaudhuri said.



MSCI Asia-Pacific and World index's PE Link
Breakdown by country for Asia-Pacific equities' valuations Link
Breakdown by sector for Asia-Pacific equities' valuations Link



Reporting by Gaurav Dogra and Patturaja Murugaboopathy in
Bengaluru; Editing by Sherry Jacob-Phillips

면책조항: XM Group 회사는 체결 전용 서비스와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대한 접근을 제공하여, 개인이 웹사이트에서 또는 웹사이트를 통해 이용 가능한 콘텐츠를 보거나 사용할 수 있도록 허용합니다. 이에 대해 변경하거나 확장할 의도는 없습니다. 이러한 접근 및 사용에는 다음 사항이 항상 적용됩니다: (i) 이용 약관, (ii) 위험 경고, (iii) 완전 면책조항. 따라서, 이러한 콘텐츠는 일반적인 정보에 불과합니다. 특히, 온라인 거래 플랫폼의 콘텐츠는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에 대한 권유나 제안이 아닙니다. 금융 시장에서의 거래는 자본에 상당한 위험을 수반합니다.

온라인 거래 플랫폼에 공개된 모든 자료는 교육/정보 목적으로만 제공되며, 금융, 투자세 또는 거래 조언 및 권고, 거래 가격 기록, 금융 상품 또는 원치 않는 금융 프로모션의 거래 제안 또는 권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포함해서도 안됩니다.

이 웹사이트에 포함된 모든 의견, 뉴스, 리서치, 분석, 가격, 기타 정보 또는 제3자 사이트에 대한 링크와 같이 XM이 준비하는 콘텐츠 뿐만 아니라, 제3자 콘텐츠는 일반 시장 논평으로서 "현재" 기준으로 제공되며, 투자 조언으로 여겨지지 않습니다. 모든 콘텐츠가 투자 리서치로 해석되는 경우, 투자 리서치의 독립성을 촉진하기 위해 고안된 법적 요건에 따라 콘텐츠가 의도되지 않았으며, 준비되지 않았다는 점을 인지하고 동의해야 합니다. 따라서, 관련 법률 및 규정에 따른 마케팅 커뮤니케이션이라고 간주됩니다. 여기에서 접근할 수 있는 앞서 언급한 정보에 대한 비독립 투자 리서치 및 위험 경고 알림을 읽고, 이해하시기 바랍니다.

우리는 웹사이트에서 최고의 경험을 전해드리기 위해 쿠키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자세히 읽거나 쿠키 설정을 변경하세요.

리스크 경고: 고객님의 자본이 위험에 노출 될 수 있습니다. 레버리지 상품은 모든 분들에게 적합하지 않을수 있습니다. 당사의 리스크 공시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